티스토리 뷰


얼마전부터 계속 땡겼던 닭강정.












옆동네에 있는 닭강정 집이다. 프랜차이즈 보다 이런 집이 맛집인 경우가 많다며 기대되는 마음으로 들어갔다.

순살 닭강정 'M 사이즈' '순한맛'으로 주문했다. (10,000원)











'순한맛'이여서 그런지 맛에 특징이 없었다. 그냥 평범했다. 그래도 요즘 계속 먹고 싶었던거라 맛있게 먹었다.

맥주를 부르는 맛이여서 맥주도 주문했다. 역시 퇴근 후에 먹는 맥주가 최고다. 완전 꿀맛이었다.


댓글